빛 > 문학(시, 소설)

본문 바로가기

시인 김형효
김형효 작품집
김형효 작품집 < 시인 김형효 < HOME

  • 김경희
  • 조회 7810
  • 두만강여울소리
  • 2010.10.18 19:41
하늘 아래 있으면서
하늘의 높이를 알수가 없었다

물속에 있으면서
물의 깊이를 알수가 없었다

하늘에 닿기에
나의 욕심은 무거웠고

물에 닿기에
나의 마음은 오염되여있었다

하늘의 크기로
물의 깊이로
나를 향해 오는 빛앞에
아 아, 나는 무엇을 바쳐야 할가

머언 빛이였을때
조금 흔들렸을 뿐이였다
광환으로 내 앞에 설때
나는 다만 눈을 감아야 할것 같다.
  • Information
  • 사이트명 : 시사랑
  • 사이트 주소 : www.sisarang.com
  • 관리자이메일 : tiger3029@hanmail.net
  • 운영자명 : 김형효
  • Quick menu
  • Statistics
  • 오늘 : 76
  • 어제 : 297
  • 최대 : 18,497
  • 전체 : 1,199,774